세월호의 모든 실종 탑승객들이 전원 무사 귀환하길 진심으로 빕니다.

2 days ago / 1 notes .:.
4 days ago / 7 notes .:.
did not finish.

did not finish.

4 days ago / 5 notes .:.
doodle

doodle

4 days ago / 5 notes .:.
Miss Captain America?

Miss Captain America?

4 days ago / 7 notes .:.

어떻게 그리느냐보다 무엇을 그리느냐가 더 어려운 질문이고, 완성도 있는 그림보다 안정감 있는 그림이 더 보기 좋다.
그런 그림들이 있다. 보기에 마음이 편해지고 밸런스가 맞춰지는듯한 기분이 들게 하는 그림들.
무엇보다도 중요한 건 감각이다. 그림을 그리는 감각보다도 갖추기 어려운 건 그림을 보는 감각이다. 그건 다른 말로 안목이라고도 하지.

5 days ago / 6 notes .:.
Falcon.

Falcon.

5 days ago / 4 notes .:.
5 days ago / 3 notes .:.
어느 영화에 나오는 여자인지 여러분은 아마 예상도 못 할 겁니다.. ㅎㅎㅎㅎㅎㅎ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lol

어느 영화에 나오는 여자인지 여러분은 아마 예상도 못 할 겁니다.. ㅎㅎㅎㅎㅎㅎ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lol

5 days ago / 4 notes .:.
Anonymous asked
그림 너무너무 잘 그리세요.. 어떻게 연습하셨나요. 너무 잘 그리셔서 그걸지켜보는 제가 한심하게 느껴져요. 저는 슬럼프를 핑계로 1년 가까히 그림을 그리지 않는 백수(32세)입니다.

안녕하세요.

우선 남겨주신 메세지 감사히 잘 읽어보았습니다. 

누군가에게 메세지를 남긴다는 건 생각보다 쉽지 않은 일이고, 저도 비슷한 경험이 있어 고민하며 적어보았습니다.

우선 제가 말씀 드릴 수 있는 얘기는 그림 그리는 행위에서 자신을 미워하지 말라는 것입니다. 무언가를 잘 하려면 그걸 할 때 즐거워야 해요. 그림 그릴 때 뇌가 즐겁도록 해주세요. 

저 또한 그림을 그릴 때 생각처럼 표현되지 않는 부분과 부딪히게 되면 기분이 좋지 않아요. 그건 인터넷이나 서점에 가득 있는 자료로 해결할 수 있는 부분이 아닐 때가 더 많죠. 상상력의 문제일 때가 더 많거든요. 그럴 땐 무리해서 그것을 해결하려고 하지 않고, 지금 제가 할 수 있는 방법 중 최선을 골라 옆으로 비켜갑니다. 그 편이 제자신에게 더 좋았거든요. 내가 좋아하는 일로 스트레스를 받으면 너무 슬프잖아요.

현재 슬럼프라고 하셨는데, 저도 1년 넘게 그림 한 장 그리지 않았던 적이 있어요. 연필도 들지 않았고 남의 그림을 구경조차 하지 않았어요. 그냥 그림 그리는 게 너무 재미없었던 것 같아요. 그 이유 중 하나는 세상에 나보다도 훨씬 좋은 그림을 그리는 사람들이 많다는 걸 깨달았던 것도 무시할 수 없는 이유였고요. 그렇지만 저는 그걸 그냥 내버려뒀어요. 그건 제가 어떻게 할 수 있는 게 아니었거든요. 혹시 그림그리는 것을 그만둔 이유가 드로잉의 문제인가요? 형태의 완성도나 표현력의 문제인가요? 사실 그런 문제라면 힘들더라도 꾸준히 그림을 그리면 언젠가는 반드시 해결이 됩니다.

저같은 경우에는 그냥 캔버스에 무엇을 그려야 좋을지 아무 생각도 들지 않았어요. 그래서 아무것도 그리지 않고 그냥 지냈어요. 그렇게 1년 정도 넘게 아무것도 그리지 않다보니까 어느 날 그림이 그리고 싶어졌고 다시 그릴 수 있게 되었어요. 저는 이게 휴식이었다고 생각해요. 모든 사람이 매일매일 그림을 그릴 수 있거나 상상력에 한계가 없는 것은 아니니까요.

그림 연습.. 저는 사실 드로잉에는 욕심이 없는 편입니다. 물론 그림을 잘 그리고 완벽하게 그릴 수 있다면 정말 좋을 거예요. 그러나 저는 그림만 그리는 것이 아니라 만화가이기 때문에 이야기를 그림으로 표현할 수 있는 표현력에 더 욕심이 많아요. 그래서 제가 알려드리는 방법이 과연 질문자분께 맞는 대답일지는 모르겠어요. (물론 잘 그리고 싶다는 마음은 똑같을 거예요~!)

저는 최대한 많은 그림을 봅니다. 그림을 그리는 것도 좋은 연습이 되지만 그러기 전에 많은 것들을 보고 느껴야 그릴 수 있다고 생각하거든요. 만화를 봐도 좋고, 회화를 봐도 좋고, 동화책의 삽화나 스토리보드 등등 볼 수 있는 게 아주 많아요. 또 영화나 드라마 등등의 영상 작품도 도움이 많이 됩니다. 그러면 그리고 싶은 것이 떠올라서 아주 좋아요.

인체나 질감의 표현 등의 연습이라면 지금 시대에는 자료가 엄청나게 많아서 아마 쉽게 도움을 얻을 수 있을 거예요. 인터넷 사이트도 자료가 아주 많습니다. 그저 그리기만 하면 돼요.

다만 더 잘 그리고 싶어하는 건 좋지만 만족스럽지 못하다고 해서 스스로를 비난하거나 그만두고 싶어질정도로 스트레스를 받지는 마세요. 좋아하는 일은 뇌가 즐거워할 수 있도록 해주세요. 

마지막으로… 슬럼프가 핑계이고, 스스로가 한심하다고 하셨는데 그렇게 생각하지 않으셨으면 해요. 아무리 좋아하는 일이어도 계속해서 하다보면 언젠가는 쉬어야만 하는 때가 와요. 그건 절대 부끄러운 게 아니예요.

제 그림을 좋아해주셔서 감사합니다. 그리고 제 답변이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어요. 부디 그림 그리는 것이 다시 즐거워지길 바랍니다!

5 days ago / 10 notes .:.